돈 Zurstadt의 성공 사례

I made a road trip and needed to use my laptop, which runs with 추억, to temporarily do my email. The obvious tool to use with 추억 was 윈도우 메일. Ordinarily I use 시야 2007 on my XP desktop computer. When I got home from the trip I had over 80 emails that I wanted to import from Windows Mail 노트북에 로 전망 내 바탕 화면에.

나는 마이크로 소프트가 쉽게 가져오고 두 컴퓨터 사이에 수출을 제공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면, 나는 해결책을 찾고 시작점, 특히 이후 다시 발생할 수이 필요. PST로 EML은 구글 검색을 통해 내 관심에 와서, 그리고 나 시험 버전을 다운로드. 그러나이 시간 나는 이미 이전 사본을 설치하려고 반나절을 보냈다 시야 2000추억 지고의 목적을 가진 노트북 윈도우 메일.pst 파일을 내보낼 – 모든 아무 소용이 (시야 2000 Microsoft에서 더 이상 지원되지 않습니다, 인터넷에 제안 된 여러 해결 방법은 모두 막 다른 골목이었다). 지출 그래서 궁극적으로 전망 $14.95 [ 특별 제공 쿠폰 ] 작업 솔루션을 꽤 좋은 보았다. 내가 먼저 확인 않았다, 시험 버전을 사용, 그 EmlToPst 정말 것 를 .pst에 첨부 파일이있는 이메일을 변환 나는에서 열 수 있음 시야 2007. 그리고 결국, 당신이 매매 가격에 끔찍한 악몽에서 나를 구출 같은 느낌.

윈도우 메일의 변환 Outlook에 폴더

I have not tried too much more than the simple conversion of a tree of Windows Mail folders to a single .pst 파일. The awkward part was that I only wanted part of the 윈도우 메일 foldersInbox and Sent Itemsso I had to make a copy of the tree and delete the unwanted folders before doing the conversion. 그때 EmlToPst put all the converted folders into the new .pst with its own super-header and then under its 받은 편지함 folder with all the original categories, including Inbox, repeated under that. It was no big deal to then copy the emails from this subtree into their respective categories in my real 시야 2007 tree, but this would not be too much fun if I had to do it very often. If there is a direct way to automaticallysynchronize” 이메일 윈도우 메일에서 Outlook으로 2007, putting everything properly from folder to respective folder, then that is not clear to me at this point. [ suggestion: just disable the root folder creation option ] As it was, 하나, 난 단지 너무 이메일을 얻을 수 기쁘게 생각과 첨부 파일은 복사 그대로, 그것은 수동 작업의 수를 필요로 한 경우에도 (하는 힘, 나는 추가해야, 이 문제에 제한된 경험있는 이들 어렵거나 불가능).

A에 대한 감사 “인명 구조자”.

돈 Zurstadt